updated. 2020-12-03 15:20 (목)
중기부, 사내벤처 육성기업 19곳 선정…18곳 중소기업
중기부, 사내벤처 육성기업 19곳 선정…18곳 중소기업
  • 손창훈 기자
  • 승인 2020.06.22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화 자금 최대 1억원 지원

중소벤처기업부는 ‘2020년도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 운영기업 19개사를 추가로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가운데 18개사가 중소기업이다.지난 2018년부터 시작한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은 운영기업이 사내벤처팀과 분사창업기업을 선발해 육성하면 정부가 사업화를 지원하는 민관협력형 창업지원 사업으로 이번에 선정된 19개사를 포함해 총 89개사가 운영기업으로 참여하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특히 이번에 선정된 기업은 포스코를 제외한 18개사가 모두 중소기업이다. 중기부는 코로나19로 경영상황이 어려워진 중소기업들의 사내벤처 육성 의지 위축을 막기 위해 사내벤처팀 운영에 필요한 기업들의 자부담을 완화한 결과로 분석했다. 기존에 정부와 중소기업이 1:1이었던 매칭자금 비율을 1:0.5로 낮췄고 현금 비중도 기존 60%에서 30%로 줄였다.

즉 기업은 장비 대여나 장소 제공 등 현물로 자금의 70%를 부담할 수 있게 됐다.이번에는 총 30개 기업이 신청해 기존 사내벤처 육성프로그램 운영기업, 투자자, 학계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에서 사내벤처 지원계획과 지원역량, 인프라 등을 평가해 70점 이상 받은 기업들이 선정됐다.

선정된 기업들은 침구기업 이브자리가 슬립테크 분야, 스마트팩토리 우수기업인 신신사는 금형‧물류‧로봇 분야 등 주력 업종의 특성에 맞는 사내벤처 육성 의지를 밝혔다.선정된 운영기업은 자체 발굴한 사내벤처팀과 분사창업기업을 정부에 추천하는 역할을 하고, 중기부는 시장성 평가 등을 통해 최종 선정된 사내벤처팀과 분사창업기업에 대해 최대 1억원의 사업화 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겨레 2020.06.19 김윤주 기자 '중기부, 사내벤처 육성기업 19곳 선정…18곳 중소기업' 기사 중 발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