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06 17:57 (목)
'웰다잉(Well Dying)', 좋은 죽음에 대해 고민하다
'웰다잉(Well Dying)', 좋은 죽음에 대해 고민하다
  • 한주원 기자
  • 승인 2020.12.30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명 중 3명, '죽음'에 대한 첫 이미지는 '두려움
'웰다잉(좋은 죽음)'이란 '준비된 죽음', '기계에 둘러싸여 연명하지 않는 죽음', '나를 사랑하는 사람 곁에서 죽음'으로 그 인식이 드러나

코로나19로 '질병', '죽음'이 우리 일상에 이전보다 깊숙하게 들어오게 되면서 웰다잉(Well Dying)이 새로운 이슈로 떠올랐다. 목회자데이터연구소 주간리포트 [넘버즈]에서는 한국인들의 죽음에 대한 인식을 조사했다. 출처는 각 통계 자료 밑에 표기되어 있다.

1. 40대 이상 중장년층 대부분, '자기 죽음' 고민해 본 적 있다

- 우리나라 40대 이상 중장년 대부분(78%)이 평소 '자신의 죽음을 생각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죽음'을 우리 삶의 일부로 받아들이고 있다.
- 성별로 보면 차이가 있는데 남자의 경우 73%, 여자는 82%가 '자신의 죽음을 생각한 적이 있다'고 응답했다.

2. 우리 국민 5명 중 3명, '죽음'을 떠올리면 '두렵다'

- 죽음에 대한 사람들의 첫 반응은 무엇일까. 5명 중 3명의(59%)의 사람들이 '죽음'에 대해 '두려움'을 떠올린다고 답했다.
- 그렇다고 100살 넘게 오래 살고 싶어하는 사람은 15%에 그쳤다. '오래 살 수 있게 된 것이 축복'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응답자의 절반 이하인 41%로 나타났다.

3. '사후세계 존재한다', 38%

- 사후세계가 존재할 것이라고 응답한 사람은 38%로 우리 국민 10명 중 4명에 해당한다. 여기서 '사후세계'란 특정 종교에 극한된 것은 아니다.
- 남성에 비해 여성이 더 높은 비율로 사후세계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있음이 나타났다.
- 사후에 어떻게 될 것인지에 대해 질문한 결과, '아무 곳도 가지 않고 무(無)로 돌아간다'는 의견이 30%로 가장 높고, '천국에 계속 있을 것 같다' 14%, '천국에 있다 환생할 것 같다' 10%, 아무 곳에도 가지 않다 환생할 것 같다' 9%. '잘 모르겠다' 26% 등 다양한 의견이 나타났다. 이렇게 의견이 엇갈리는 것은 각자의 종교적, 문화적 배경이 다르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 '천국에 계속 있을 것 같다'는 응답이 14%로 나타났다. 이는 현재 개신교와 천주교 인구가 전체 인구의 28%(2015년 인구센서스조사)인 것을 감안하면 '사후 천국 생활 인식'이 개신교, 천주교 인구의 절반에 머무른 것을 알 수 있다.

4. 좋은 죽음(Well Dying)이란①, '준비된 죽음'

- 최근 '웰 다잉(Well Dying), 즉 '좋은 죽음'이 이슈로 떠올랐다. 응답자들은 좋은 죽음이란 내 의지와 상관 없이 치뤄지는 죽음이 아니라 본인 스스로(95%) 그리고 주변 사람들과 함께(85%) 준비하는 죽음이라고 말했다.
- 준비된 죽음이란 죽음을 대하는 자세를 바로 세우는 것으로, 죽음을 온전히 이해하고 있는 그대로 받아들여서 죽을 때 두려워하지 않는 것(88%)이라고 답변했다.

5. 좋은 죽음(Well Dying)이란, '온갖 기계에 둘러싸여 목숨을 연명하는 것은 피하고 싶다'(87%)

- 죽는 순간에 인간으로서 최소한의 품위를 지키며 죽음을 맞이하고 싶어하는 비율이 88%에 달했다.
- '온갖 기계에 둘러싸여 목숨만을 연명'하는 것은 피하고 싶어한다.(87%)

6. 좋은 죽음(Well Dying)이란, '나를 사랑하는 사람 옆에서 죽고 싶다' 85%

- 죽음은 누군가가 대신 해줄 수 없는 순간이다. 그래서인지 죽음의 순간에 '사랑하는 사람이 주위에 있는 것이 좋은 죽음이다'(85%)라는 인식이 강하다.
- 삶을 마무리하는 순간에 가족과의 관계가 원활하기를 바라며(88%) 간병비, 병원비에 대한 부담이 많지 않은 것(87%)이 좋은 죽음이라고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사후 주변인에게 오래 기억되는 죽음을 원하는 것으로 나타난다(68%).

7. 죽기 전에 '잘했다'고 생각한 것, '하고 싶은/의미 있는 일을 한 것' 17%
   '죽기 전에 인생에서 후회할 것 같다'고 생각한 것, '물질적 성공을 거두지 못한 것' 23%

- 사람들이 죽기 전 '이건 잘했다'라고 생각할만한 일로 가장 많이 응답한 것은 '건강을 유지한 것'(24%)라고 응답했다. 아무리 많은 것을 가지고 있어도 '건강'을 잃으면 행복하지 않다는 생각이 드러난 응답으로 보인다.
- 죽기 전에 인생에서 후회할 것 같다고 생각한 것에 대해서는 가장 높은 비율로 '물질적 성공을 거두지 못한 것(23%)이라고 응답했다. 이어서 '건강을 유지하지 못한 것'(19%), '하고 싶은/의미 있는 일을 하지 못한 것'(24%)의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국내 기업의 OKR 사례를 담은 최초의 OKR 도서 ★

 

12월 3일 출간! "2주만에 2쇄 돌입"
▼<OKR파워> 바로 구매하러 가기▼ 

교보문고  https://bit.ly/3mcGONL
예스24 https://bit.ly/3oT7ZPp 
알라딘 https://bit.ly/37Y82mc 

가인지북스 https://bit.ly/3o2OdQM


인터넷 구매 시 정가 대비 10% 할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